박석재의 직업인터뷰 한국천문연구원 천문학자.

 #직업인 #직업인 인터뷰

<출처: 워크넷이 만난 사람들> ‘워크넷이 만난 사람들’은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만의 입지를 굳히고 널리 이름을 날린 직업인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이들의 일과 성공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꿈을 찾고 미래를 계획하는 기회가 되길 바랍니다.

천문학자 박석재 천문학자가 되려면 우주를 사랑하세요.한국천문연구원 박석채 명예위원

무수히 많은 별이 여름 의 밤하늘을 수놓다. 산과 바다 그리고 은하수가 어우러진 모습은 그 자체가 황홀경이다. 자연과 지구 그리고 우주, 우주를 구성하는 모든 것을 연구하는 학문이 천문학이다. 이 넓은 세계를 관심있게 지켜보고 고민하는 사람들. 행성 항성 은하 등 천체를 연구하는 과학자가 바로 천문학자다.

하시는 일에 관해 자기소개를 해주세요.먼저 천문학자는 우주의 사건, 그 우주를 이루고 있는 다양한 천체의 은하, 그리고 은하를 이루고 있는 별, 그리고 그 별 주위를 공존하고 있는 행성을 찾아 탐구하는 학문입니다.저는 블랙홀 박사라고 불리고 있는 박석재입니다. 미국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귀국한 1991년, 당시 출간된 저서 스티븐 호킹의 새로운 블랙홀이 베스트셀러가 되면서 블랙홀 박사라는 별명이 생겼고, 그 후 블랙홀이 갑자기가 등장하면서 이 별명은 더욱 굳어졌습니다(웃음). 2005년부터 2011년까지 한국천문연구원 원장을 역임하였으며, 영재소년으로 유명한 송유근 군의 멘토입니다. <이공대생을 위한 수학특강> 블랙홀이 갑자기 <해와 달이 뜨는 원리> <블랙홀 박사의 우주 이야기> 등 여러 권의 책도 출판되었습니다. 서울대학교 천문학과와 미국 텍사스 박사를 졸업했으며 한국아마추어천문학회 초대 회장을 역임하기도 했습니다

천문학자가 될 수 있었던 특별한 계기가 있으면 말씀해 주세요.저의 초등학교 시절을 보냈던 대전의 ‘유등촌’과 ‘갑촌’은 물고기들의 천국이었습니다. 여름이면 밤 늦게까지 허리를 굽혀 즐겁게 물고기를 잡는 것이 일과였습니다. 그러다 보니 허리가 아파 허리춤을 추면 보석 같은 별과 여름 남쪽 하늘, 은하수가 아이맥스 영화 속 한 장면처럼 눈앞에 펼쳐지게 됐어요. 그런 아름다운 풍경을 보면서 초등학교 저학년 때 벌써 천문학자가 되기로 결심했어요. 초등학교 고학년 때는 집 뒤의 장독대에 올라가 자주 별을 바라보곤 했습니다. 어른들로부터 왠지 가련한 아이라는 소리를 들을 정도였어요. 이 무렵 장독대 천문학과 전과에서 베낀 내용을 결합하여 세 권의 책을 만들었습니다.

요즘 하루 일과는 대체적으로 어떻게 진행되나요?천문학자로서 강의하고 있으며, 매스컴에 칼럼도 기고하고 있습니다. 또 송유근을 지도하면서 천문학 연구도 꾸준히 하고 있습니다. 블랙홀 박사 박석재의 블로그(blog.naver.com도 운영하여 천문학을 알리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천문학자가 되면 연구를 하는 것이 일과의 대부분입니다.

천문학자가 되어서 이 일을 하길 잘했다고 생각할 때가 언제입니까?무엇보다 청소년과 시민들이 별과 우주를 좋아하고 관심을 갖게 되면 보람을 느낍니다. 한국천문연구원장 시절 GMT(Giant Magellan Telescope) 확보에 성공한 것과 천문법이 공포되도록 한 것이 가장 보람이었습니다. 참고로 GMT는 한국과 미국, 호주가 협력하여 칠레 안데스 산맥에 짓고 있는 직경 25m 망원경입니다.

반대로 가장 힘들고 지칠 때는 언제입니까?많은 공부를 깊게 해야하기 때문에 그동안 공부하기가 힘들었습니다. 이처럼 천문학자는 오랜 시간 자신과 싸워야 할 때가 많아요. 그럴 때마다 초등학교 때 직접 만든 3권의 책을 읽으며 힘을 얻었고 가족 친지의 관심과 격려에서 이겨낼 수 있었습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다른 직업은 한 번도 생각해 본 적이 없고 천문학자가 된 것을 후회해 본 적이 없다는 것입니다.

가장 중요한 능력과 자질이 있다면 뭐라고 생각하세요?우주에 대한 호기심이 꼭 있어야 합니다. 우주의 생성과 별에 대한 관심은 기본이고 수학 과학 이공계 공부도 열심히 해서 좋은 성적을 받으면 천문학자가 되기 쉬울 겁니다. 또 문학, 사학, 철학 같은 분야도 따로 열심히 공부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천문학자가되고싶다고수학,과학만공부한다면더크고넓은학자가될수없습니다. 영어공부도 열심히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일을 통해 가장 마지막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다면?한국의 천문학 수준은 세계무대에 결코 뒤지지 않습니다. 하지만 천문학자의 수가 굉장히 적은 것이 단점입니다. 적어도모든국립대학에는천문학과가있어야하지만그렇지않은상황입니다. 저는 공부하는 대한민국을 만들고 싶습니다. 한국천문연구원장을 지내면서 한민족은 하늘의 후손, 즉 천손이며, 공통된 민족정신은 우주와 하늘의 섭리를 따르는 천손정신 또는 우주민족정신이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그 동안 제가 깨달은 동양과 서양의 천문학적 지식을 바탕으로 이 우주 민족 정신을 연구하고 실현하고 홍보하기에 생을 바치고 싶습니다. 또한 미술, 체육, 연극까지 마스터하는 과학기술 영재 대학은 이상적인 창조적 교육기관입니다. 영재대학을 만드는 데 도움이 되고 싶어요.

천문학의 미래는 어떻습니까?우주를 향한 인간의 노력은 끝이 없을 것 같습니다. 인류는 더 큰 천체망원경을 만들어 우주공간에도 설치하게 될 것입니다. 현재 건설 중인 GMT가 2019년에 완성되지만, 한국은 점차 세계 천문학을 선도하는 나라가 될 것입니다.

천문학의 필요성에 대해서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천문학은 크게 이론과 관측으로 나뉩니다. 관측 중에 광학, 전파, 우주 분야가 있습니다. 기초과학은 모든 면에서 중요합니다. 한 가지 예를 들면, 이제는 우리 공군이 적 전투기만 지키는 것이 아니라 첩보위성도 추적해야 하는 우주시대입니다. 천문학의 도움없이 공군이 어떻게 위성을 추적할 수 있죠? 기초과학을 소홀히 하면 국가안보도 위험해집니다.

이 일을 하고 싶은 청소년들에게 조언을 부탁합니다.네가 하고 싶은 일을 정했으면 거기에 전적으로 집중해서 즐겨라. 저는 천문학을 공부하면서 별이 뜨는 “밤”이라는 시간과 관련된 음악, 영화 등 모든 것에 흥미를 느꼈습니다. 여러분도 자신이 좋아하는 것에 완전히 빠져 최선을 다해 행복을 느껴보세요. 천문학자가 되고 싶다면 학창시절에 나만의 천문학 책을 만들어 보거나 천문학 관련 분야의 책들도 많이 읽기를 추천합니다. 또 세상 모든 것이 그렇지만 공부하는 것은 매우 힘든 길입니다. 학생들은 입산할 각오로 학습에 임해야 합니다.

천문학자가 되려면 대학 천문학과를 졸업하고 대학원에 진학해 천문학 관련 분야의 석박사 학위를 취득하는 것이 유리하다. 이후 공채나 특채를 통해 천문대, 기상관측소, 전자통신연구소, 시스템공학연구소, 항공우주연구소 등에 채용할 수 있다.천문학자가 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관련 분야의 연구 경험이 중요하기 때문에 석사 과정인 학내외에서 진행하는 다양한 연구 프로젝트에 참여해 볼 필요가 있다. 또 연구원부터 연구보조원(RA), 인턴 연구원으로 근무하거나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연구생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입직 시 유리해진다. 일부 연구기관은 박사학위 후의 연구 경력을 요구하기도 한다.정출연 정규직 연구원의 경우 1년간 결원 및 수요인원을 확인하고 연초 또는 연말에 공채를 통해 채용한다. 연구직 분야는 채용 시 관련 분야 전공과 연구경력이 주요 평가요소가 되며, 연구직 채용전형 과정은 석사학위자의 경우 서류심사 →필기시험(전공) 또는 발표심사 → 면접과정을 거치게 된다. 박사학위자의 경우 서류심사→연구실적심사 및 (영어) 논문발표심사→면접 등의 과정을 거친다. 계약직 연구원은 인력이 필요할 경우 연구원 홈페이지 및 외부 인터넷 구인사이트를 통해 연중 수시모집하고 있으며 서류전형과 면접 등의 과정에서 선발돼 보통 석사급을 채용하고 있다. 한편 국책연구소의 경우 수시로 박사학위 연수자(Post Doc)를 모집하거나 서류전형 및 연구실적 심사 등으로 선발한다. 일반 기업은 기업의 홈 페이지나 매스컴 등에 관련 분야별로 채용 공고를 실시합니다. 천문학 연구원의 승진체계는 연구소의 경우 보통연구원→선임연구원(부연구위원)→책임연구원(연구위원)→수석연구원(선임연구위원) 등으로 나누는데 반드시 그렇지는 않으며 기업에 따라 연구원, 책임연구원만 두는 경우도 있다. 수석연구원 및 책임연구원은 내부 승진뿐 아니라 외부 영입에 의해서도 채용하며, 승진 시 근무 기간과 연구 업적이 중요한 평가 요소가 된다고 한다. 천문학자들은 강의, 장비 제작, 천문대 운영 등의 일을 하기도 하지만 주로 연구에 시간을 투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