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가면역성 염증 관련성 정상 안압녹내장 –

 인천 송도국제신도시 이레한 의원 입니다.

6년 전 쇼그렌 증후군으로 진단받아 관련 한의학 치료를 받고 있는 50대 남성이 있습니다. 안구 건조증, 구강 건조증이 주소증이며, 4년 전부터 녹내장이 발견되어 관련 치료를 받고 있었습니다.

안과에서는 녹내장과 자가면역질환과의 연관성에 대한 언급이나 관련성 확인을 위한 추가 검사는 없었다고 밝혔으나 이 남성은 안구 건조증이 심해진 탓인지, 혹은 쇼그렌 증후군에 의한 염증이 녹내장을 만드는 것이 아닌가 생각했습니다. 각 검사마다 안압은 정상 범위였기 때문입니다.

자가 면역성 염증이 녹내장의 발생에 관여할 수 있다는 것을 최근 연구에서 조사해 보겠습니다.

녹내장과 자가면역질환과의 관련 뉴스로 발표된 것은 2018년 기사가 처음인 것 같습니다.MIT에서 발간한 논문에서 세균에 대한 면역반응을 마친 T세포가 소멸되지 않고 망막에 침윤(infiltration)하여 망막신경세포를 지속적으로 공격하여 안압을 높이고 시신경을 손상시켜 녹내장을 일으킬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였습니다.Chen, Huihui, et al. “Commensal microflora-induced T cell responses mediate progressive neurodegeneration in glaucoma.” Nature coma 일반적으로 ANA 양성의 경우는 7.5%였던 반면, OAG 환자 양성의 경우는 44%로 의미 있는 수준의 차이가 보였습니다. ANA는 많은 자가 면역 질환에서 발견되는 항핵 항체로 세포 내 핵 속에 존재하는 단백질(ds DNA, Ro, La 등)을 항원으로 인식하고 있는 자가 항체의 총칭입니다. ANA 양성이라는 것은 자가 면역 질환이 존재할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습니다.

출처 : WALTMAN , STEPHEN R . , and DAVID YARIAN . ” Antinuclear antibodies in open – angle glaucoma . ” Investigative Ophthalmology & Visual Science 13 . 9 ( 1974 ) : 695 – 697 .

그 후 많은 연구에서 녹내장과 자가 면역과의 관련이 밝혀지게 되었습니다.

1998년에 워싱턴의 의대에서 흥미로운 논문이 나왔습니다

정상 안압 녹내장 환자 중 Anti-Ross Aantibodies 양성인 10명에 대한 임상적인 분석이었습니다.Anti-Ross Aantibodies는 쇼그렌 증후군, 루프스를 통해 양성률이 높은 자가 항체입니다. 이 연구에 참여한 10명의 환자는 ssA 양성이었으나 셰이글렌증후군으로 진단된 사람은 없었고 관절염 증세를 보인 사람은 1명뿐이었습니다. 구강건조증은 1명, 안구건조증은 5명이었습니다.

ssA 양성 glaucoma 환자는 ssA 음성의 경우에 비해 Nervefiber layerhemorrhages가 발생할 위험도가 2배 이상 높으며(38% vs 16%), Generalized retinal arteriol arrowing도 높은 비율로 발생(88% vs 61%), 또한 10명 중 9명에서 incret)

저자는 Anti-ss Aantibodies 양성의 경우 HSP60에 대한 serumimmonore activity가 높아진 것을 확인하고 이 두 가지 연관성을 시사했습니다.

Wax , M . B . , Tezel , G . , Saito , I . , Gupta , R . S . , Harley , J . B . , Li , Z . , & Romano , C . ( 1998 ) . Anti – Ro / SS – a positivity and heat shock protein antibodies in patients with normal – pressure glaucoma . American Journal of Ophthalmology , 125 ( 2 ) , 145 – 157 .

Investigative Ophthalmolo gy & Visual Science June 2017 , Vol . 58 , 2562

한편 대부분의 자가면역질환자의 혈청내 regulatory Tcell (Treg)은 일반인에 비해 감소한 소견이 있으나 Treg은 자신을 공격할 수 있는 Tcell을 억제하는 데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regulatory Tcell은 CD4+CD25+PoxP3 Tcell이라고도 불리며, 이 세포의 발현이 감소하고 effector Tcell의 발현이 증가한 상태가 자가면역질환과 공통되는 특징입니다.

2017년 발행된 논문에서 녹내장 환자에게는 Treg의 농도가 감소하였으며, 이는 자가면역질환과 유사한 특징이라고 결론짓고 있습니다.

Von , N . Thun Und Hohenste in – Blaul , et al . ” Autoimmune aspects in glaucoma . ” European journal of pharmacology 787 ( 2016 ) : 105 – 118 .

2016년 발간된 상기 연구에서 지금까지 Glaucoma 환자에게서 발견된 자가 항체에 대한 리뷰를 실시했습니다.지금까지 많은 논문에서 녹내장 환자에게 다음과 자가 항체가 존재하고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Heat shock protein 60(HSP60)-자기 면역 반응 HSP70-스트레스에 의해서 유도된 자기 면역 반응 HSP27-RCG세포 자멸 alpha-crystallinbeta-crystallinbeta-안압 상승과 관련성 Rhodopsin-molecular mimicry and autoimmunity ti-pallina-fodrin-세포자멸의 활성화 vimentin-RCG의 파괴와 retinal tissues의 손상 myelin basic protein(BMP):시신경의 demyelination lesionglial fibrillary acidic protein(GFAP)retinaldehyde-binding proteinHomocysteine : glaucomatous retinal nerver fiber layer ( RNFL ) 결손

추가 참고: Biomedical Research (2017) Volume 28, Issue 11 비정상적으로 높게 발현되는 자가항체는 대부분 병리적인 상태를 만들 수 있으나 동물을 이용한 연구에서 녹내장의 각막에는 정상 각막에 비해 IgG의 축적이 2배 정도 높아졌으며 자가항체를 생성합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 이레한의원에서는 쇼그렌증후군, 루프스관절염, 전신경화증 등의 자가면역질환을 주로 취급하고 있습니다. 안구에 발생하는 또는 건조증의 개선을 위해 사용한 스테로이드 점안액을 오래 사용하면 녹내장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지며, 안구의 혈관 또는 신경에 발생하는 자가 면역성 염증도 시신경의 손상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자가면역질환으로 진단되거나 발생가능성이 높은 상태에서 발생하는 glaucoma는 안압관리에만 집중하지 말고 autoimmunity에 대한 관리를 동시에 해야 보다 나은 예후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인천광역시 연수구 신송로 153

녹내장의 원인으로 자가 면역성 염증이 있는 경우가 있을 수 있습니다.